정선군, 10일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 승격 기념식 개최
2020/07/09 15:0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정암사 수마노탑 (2).jpg

 정선군(군수 최승준)이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㫌善 淨巖寺 水瑪瑙塔)의 국보(제322호) 승격을 축하하기 위해 10일 정암사 경내에서 기념식을 개최한다.


 기념식에는 최승준 정선군수를 비롯한 정재숙 문화재청장, 이철규 국회의원, 전흥표 정선군의장, 월장사 주지 정념스님, 정암사 주지 천웅스님, 우병렬 강원도 경제부지사, 조계종 관계자,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이 참석해 수마노탑 국보승격을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날 기념식은 붓그림 퍼포먼스 및 국악공연 등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기념식 개회선언, 주민축하 동영상 관람, 경과보고, 국보지정서 전달, 감사패 전달, 환영사, 축사, 정선군립아리랑예술단 공연, 기념촬영, 수마노탑 탑돌이 등의 순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9일에는 고한읍번영회(회장 한우영) 주관으로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승격을 자축하기 위해 기관단체장 및 지역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수마노탑 길놀이 및 정암예술제가 개최되었다.


 이날 정암예술제에는 고한 시가지에서 정암사까지 길놀이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무궁화꽃예술단의 바라춤, 흑빛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의 동요합창, 통기타 동아리 공연, 아울예술단 해금연주 등 문화공연과 함께 미스트롯 정다경 초청가수 공연 등 다양한 공연이 진행되어 지역주민들이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승격과 역사와 문화유산을 오롯이 간직한 고한읍 탄생을 자축하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㫌善 淨巖寺 水瑪瑙塔)은 지난 6월 25일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이 국보 제332호로 승격·지정했으며, 현재까지 우리나라는 총 4건의 국보 모전석탑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번에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이 국보승격으로 1977년 영양 산해리 오층모전석탑 이후 43년만에 국보 모전석탑이 탄생하였다.


 정암사 수마노탑이 국보로 승격되면서 국가지정문화재로서 역사·예술·학술적 가치를 인정받으며 반세기의 노력이 결실을 맺었다.


 군은 정암사 수마노탑을 1960년부터 1964년까지 현지조사(故 정영호 교수)후 1964년 9월 3일 보물 제410호로 지정되었으며, 국보 승격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노력한 결과 세 번째 도전 끝에 국보로 승격되어 4만여 정선군민과 정암사, 정선군의 노력이 더욱 빛났다.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승격을 위해 정선군민과 정암사, 정선군이 함께 하나된 마음으로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수마노탑의 가치 연구를 위한 4차례의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하고 2018년 2월 정암사 수마노탑 종합학술자료집(단행본)을 발간했다.

[ 최광호 lead@jsweek.net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webmaster@jsweek.net
정선신문(jsweek.net) - copyright ⓒ 정선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정선신문사(http://jsweek.net) | 설립일 : 2014117| 발행·편집인 : 최광호 | Ω 26130  강원도 정선군·읍 정선로 1370 3층 

    사업자등록번호 : 225-81-25633 | 인터넷신문등록 : 강원-아00162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혜경
    대표전화 : 033-562-0230 | lead@jsweek.net

    Copyright ⓒ 2014 jsweek.net All right reserved.
    정선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