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북항쟁 40주년 기념 뮤지컬 “사북, 화절령 너머” 선보인다.
2020/08/03 14:1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뮤지컬 “사북, 화절령 너머”.jpg


 ▶ 사북민주항쟁 40주년 기념 문화예술축전의 하나로 제작
 ▶ 8월 7일 정선군 사북에서 개막
 ▶ 장보규·홍정재·정아미·오현지·주원성·손성찬·한소영·김희경·이경열·윤가현 등 30여 명 출연


 사북민주항쟁동지회(회장 황인오)와 고한사북남면신동 지역살리기공동추진위원회(회장)에서는 사북항쟁 40주년을 맞아 사북항쟁의 역사적 의미를 담은 “사북, 화절령 너머” 대작 뮤지컬 드라마를 선보인다.


 뮤지컬 “사북, 화절령 너머”는 1막과 2막으로 나누어 위험하고 고된 탄광의 생활상과 군사정권의 비호아래 자행된 어용노조 타파, 부당노동행위에 대한 근로조건 개선 등을 요구하는 지역주민들의 자발적인 민주운동인 사북항쟁의 역사성을 현장감과 밀도감 있게 그려내고 있다.


 뮤지컬 “사북, 화절령 너머”는 황인오 사북민주항쟁동지회 회장이 제작을 총괄해 시인 이산하 작가와 세월호 단편영화 <다녀오겠습니다>로 알려진 박희연 작가가 대본을 다큐영화 유신의 추억을 총감독한 이정황 감독과 연극 <아, 사이공> 등을 연출한 김상진 연출가가 예술감독으로 참여했다.


 또한 장보규, 홍정재, 정아미, 오현지, 주원성, 손성찬, 한소영, 김희경, 이경열, 윤가현, 김은채, 이종승, 정주연, 백승재, 임태섭, 최대로, 박형준, 지현배, 이승준, 김경용, 조형진, 이동기, 차성제, 송민주 등 최고의 배우들이 출연진으로 참여했다.


 뮤지컬 “사북, 화절령 너머”는 오는 8월 7일 오후 7시 사북청소년장학센터에서 화려한 그막을 올리며,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손소독, 사회적 거리두기 객석 배치 등 관람객들의 안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사북항쟁은 광주 민주항쟁에 앞서 1980년 4월 21일부터 24일까지 정선군 사북읍에 소재한 국내 최대의 민영탄광인 동원탄좌 사북광업소 노동자와 가족 6천여 명이 위험하고 고된 광부의 삶을 국민에게 알리는 계기가 마련된 주민운동을 말한다.


 사북항쟁은 군사정권의 비호아래 자행된 어용노조 타파, 부당노동행위에 대한 근로조건 개선 등을 요구하는 지역주민들의 자발적인 운동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오랜 기간 동안 항쟁에 관련된 당사자들은 ‘폭도’라는 오명 등과 함께 고통을 받아 왔으나, 


 지역의 많은 주민들이 진실규명을 위해 노력한 결과 2008년 4월 진실ㆍ화해를 위한 과거사 정리위원회는 당시 연행ㆍ구금된 관련자와 가족들에게 행해진 인권침해와 가혹행위에 대해 국가의 사과를 권고하는 등 사북항쟁은 80년대 우리나라 민주화 운동의 시초라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이런 흐름은‘95년 3․3 대정부투쟁을 통한 폐특법 제정과 강원랜드 설립으로 이어졌다.
[ 권혜경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webmaster@jsweek.net
정선신문(jsweek.net) - copyright ⓒ 정선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정선신문사(http://jsweek.net) | 설립일 : 2014117| 발행·편집인 : 최광호 | Ω 26130  강원도 정선군·읍 정선로 1370 3층 

    사업자등록번호 : 225-81-25633 | 인터넷신문등록 : 강원-아00162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혜경
    대표전화 : 033-562-0230 | lead@jsweek.net

    Copyright ⓒ 2014 jsweek.net All right reserved.
    정선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