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군과 한국토지주택공사,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 시행 협약체결
2019/04/15 15:4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580js20190415(정선군-한국토지주택공사 _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_ 시행협약식)-1(580).jpg

정선군은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로부터 사업대상지로 확정된 정선읍 공공임대아파트 건립을 위해 15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 시행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정선읍 공공임대아파트는 정선읍 봉양리 65번지 일원 6,676㎡ 부지에  국민임대 70호 및 행복주택 30호 등 총 100세대 규모로 건립되며, 건설사업비로 175억원을 투입하여 금년 말까지 인허가 절차를 마무리하고 2020년 착공에 들러갈 예정이다.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은 공공주택건설과 주변지역 정비계획에 따라 마을정비사업을 시행하는 사업으로 구성되며, LH에서는 공공임대주택을 건설하고, 정선군에서는 주변지역의 기반시설 정비와 함께 주민교육 및 소득창출 프로그램운영 등 지역공동체 활성화 사업을 진행하게 되며, 2021년 말 공급을 목표로 추진된다.


군에서는 “살고 싶은 정선, 머물고 싶은 정선, 정선군민이라 행복한 정선”과 행복이 가득한 주거복지 실현을 위해 고한지구 행복주택 건립, 신동읍 근로자아파트 건립, 정선읍 공공임대아파트 건립, 정선 북부권 공공임대주택 추진 등 다양한 사업 추진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폐광지역의 청년 및 신혼부부, 주거 취약계층 주거 안정을 위해 고한읍 고한리 63-5번지 일원 4,997㎡ 부지에 총 사업비 205억원을 들여 지하 1층 지상 17층 규모로 총 150가구가 입주할 수 있는 고한읍 행복주택 건립을 추진중에 있으며 현재 입주자 모집신청을 완료하고 입주자 선정 절차를 진행중에 있으며, 오는 8월 입주를 목표로 추진중에 있다.


아울러 지역 수요 맞춤형 공공주택 건설 시범사업으로 신동읍 예미·함백농공단지 및 대체 이주단지 입주업체 등 중소기업 근로자 주거안정을 위해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업무 협약을 맺고 신동읍 조동리 151-12번지 일원에 5,096㎡ 부지에 영구 30호, 국민 90호 등 총 120세대 규모로 신동 근로자 아파트 건립을 추진중에 있으며, 오는 10월 착공을 앞두고 있다.


이외에도 폐광지역인 사북지역에는 옛 동원탄좌 지구에 민간아파트 건립을 유도하고, 정선 북부권(여량·북평·임계)에도 공공임대주택 건립 추진을 위한 구체적 실행방안을 검토중에 있다.


정선군수는 “살고 싶은 정선, 머물고 싶은 정선, 정선군민이라 행복한 정선 실현을 위하여 서민주택(임대아파트) 정비 및 보급 등 맞춤형 주거복지 추진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webmaster@jsweek.net
정선신문(jsweek.net) - copyright ⓒ 정선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정선신문사(http://jsweek.net) | 설립일 : 2014117| 발행·편집인 : 최광호 | Ω 233-804  강원도 정선군·읍 봉양1길 94 

    사업자등록번호 : 225-81-25633 | 인터넷신문등록 : 강원-아00162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누리
    대표전화 : 033-562-0230 | lead@jsweek.net

    Copyright ⓒ 2014 jsweek.net All right reserved.
    정선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