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폐광지역 4개 시․군 손잡고 파독산업전사 찾아 감사 인사
2024/06/05 11:3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4일 독일 현지서 간담회 및 우호교류협약 체결, 올 하반기 파독 및 전국 광부 초청 행사 개최 예정


강원랜드(대표이사직무대행 최철규)가 ‘K-HIT(하이원통합관광) 프로젝트 1.0’의 일환인 ‘탄광문화 연계사업’의 성공을 위해 해외사례 벤치마킹에 나선 가운데 현지시간으로 4일 독일의 광업도시 에센과 보훔을 방문해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와 우호교류 협약식을 체결했다. 

 

0605 강원랜드, 폐광지역 4개 시․군 손잡고 파독산업전사 찾아 감사 인사.jpg
현지시간 지난 4일 독일 에센 졸페라인에서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 관계자들과 단체 사진

 

이번 교류 협약식에는 최철규 강원랜드 대표이사직무대행과 폐광지역 4개 시‧군 사회단체장(고한사북남면신동 지역살리기 공동추진위원회, 태백시 지역현안대책 위원회, 도계읍 번영회, 영월군 번영회),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0605 강원랜드, 폐광지역 4개 시․군 손잡고 파독산업전사 찾아 감사 인사1.jpg
현지시간 지난 4일 독일 에센에서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와 우호교류 협약 체결 (사진왼쪽부터 고창원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 회장, 최철규 강원랜드 대표이사직무대행)


이 자리에서 강원랜드와 폐광지역 4개 시‧군 사회단체는 대한민국 경제발전의 기틀을 마련한 파독산업전사들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헌신을 기억한다는 내용의 감사의 인사를 전했고,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 관계자들은 ‘K-HIT프로젝트 1.0’의 성공을 위해 탄광문화 보존 및 계승을 위한 조언과 자문을 약속했다.


고창원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 회장은 “파독을 준비했던 광부전원이 도계‧삼척‧태백 지역에서 채탄작업에 필요한 필수 교육과 실습을 받은 바 있어, 강원 남부 폐광지역과 상호 깊은 애정을 가지고 있다”며 “강원랜드와 강원 폐광지역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부분이 있다면 조언과 도움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최철규 대표이사직무대행은 “폐광지역에 살고 있는 우리는 파독산업전사의 땀과 헌신을 잊지 않고 예우하고 기억해야 한다”며 “이제는 우리가 산업전사에게 보답한다는 의미에서 올해 안에 뜻깊은 행사를 개최해 전국적으로 탄광의 역사와 문화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최철규 대행을 비롯한 4개 시·군 사회단체장들은 독일 에센에 있는 파독광부기념회관 겸 한인문화회관을 찾아 감사인사를 전하고 재독한인글뤽아우프 남부협의회와 간담회도 진행했다.

 

0605 강원랜드, 폐광지역 4개 시․군 손잡고 파독산업전사 찾아 감사 인사2.jpg
지난 3일 독일 에센에서 재독한인글뤽아우프 협의회와 간담회

  

한편, 강원랜드는 올 하반기 파독 및 전국 광부, 유가족을 초청해 감사패를 수여하고 강원랜드 리조트 곳곳을 체험할 수 있는 힐링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초청 기간 동안 ‘탄광 문화’와 ‘탄광에서 자연으로 전환’이라는 주제로 전국 예술 공모전을 개최하고, 무형적 문화 보전을 위한 미디어아트를 제작해 리조트 곳곳에 설치, 탄광의 역사와 문화를 전국에 널리 알린다는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webmaster@jsweek.net
정선신문(jsweek.net) - copyright ⓒ 정선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주)정선신문사(http://jsweek.net) | 설립일 : 2014117| 발행·편집인 : 최광호 | Ω 26130  강원도 정선군·읍 정선로 1370 3층 

    사업자등록번호 : 225-81-25633 | 인터넷신문등록 : 강원-아00162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혜경
    대표전화 : 033-562-0230 | lead@jsweek.net

    Copyright ⓒ 2014 jsweek.net All right reserved.
    정선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